개규약

Home » 본초 » 개규약 » 개규약
개규약 댓글 없음

매운맛과 방향성이 강하여, 체내를 빠르게 주행(朱竄)함으로써 개규시키고 정신이 혼미한 상태를 깨게 하는 효능의 약물. 열사가 심포에 침입하였거나, 담탁이 심규를 막아서 발생한 신혼, 경계, 전간, 중풍 등의 갑작스런 혼궐 증상에 사용한다. 혼궐은 실증과 허증으로 나눌 수 있는데, 각각을 폐(閉)와 탈(脫)로 칭할 수 있다. 폐증은 입을 꼭 다물고 주먹을 꽉 쥐며, 맥이 유력한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이것은 다시 열폐와 한폐로 나눌 수 있는데, 열폐는 고열, 섬어, 추휵, 삭맥 등의 증상을 보이는 것으로 유행성 뇌척수막염이나 B형 뇌염, 전신감염, 뇌혈관질환, 간질대발작, 간성혼수, 중서 등에서 보이는 것이다. 한편 한폐는 얼굴이 파랗게 되고 맥이 느리며 설태가 흰 증상 등이 보이는데, 중풍이나 중독에 의한 혼궐에서 많이 보이는 것이다. 각기 개규약에 청열해독약, 신온한 행기약을 배합하여 치료를 도모한다. 허증, 즉 탈증은 정신이 혼미하고 식은땀이 나며 지체가 차고 맥이 미약해 끊어질 것 같은 증상이 나타나는데, 이때는 개규약이 아니라 회양시켜 급히 구급하는 약을 사용해야 한다. 개규약 중에서는 사향, 빙편, 소합향, 안식향, 섬소, 장뇌 등이 여기에 속한다. 단 구급 목적으로만 쓰고 정신이 깨면 원인에 따른 치료로 바로 선회하여야 한다. 개규약은 모두 휘발성이 있으므로 탕제보다는 산, 환제로 사용하는 것이 좋다. 개규약의 다른 효능으로, 대부분의 개규약이 소종 진통시키는 작용이 있어 창양이나 종독에도 사용할 수 있다. 이는 개규약이 대체로 가진 소염 및 항균, 국소 자극 등의 효과 때문으로, 사향의 소염작용은 특히 뛰어나다. 또한 개규약은 협심증의 치료 작용도 있는데, 관상동맥의 혈류량, 심박동 등에 영향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는 개규약이 행기시키고 어혈을 없애며 따뜻한 성질을 가지고 있어 산한시키기 때문이다. 사향, 빙편, 석창포, 소합향, 안식향, 섬소, 장뇌가 있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