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즈, 감시하고 통제해야 하는가

"에이즈 환자가 자신이 환자임을 숨기고 여러 사람과 무차별적으로 성행위를 벌여..." 수 년에 한 번 꼴로 우리를 놀라게 하는 기사 내용이다. 그리고 이런 사건이 터질 때마다 언론에서는 "환자의 감시 / 통제가 제대로 되고 있지 않다"는 지적이 나온다. 이런 언론의 기사만 읽으면 정말 왜 우리나라가 에이즈 환자들을 통제하지 않는 건지 이해가 안 될 사람이 많을 것이다. 그러나 [... 더 읽기 ...]

HIV의 전염 경로 및 동성애와의 관계

에이즈의 원인 바이러스인 HIV는 전파 경로가 상당히 명확한 바이러스 중 하나이며, 따라서 그 전파 경로에 대한 역학조사도 상당히 잘 수행되고 있다. 2011년 3월말 기준, 우리나라 누적 HIV 감염자 수는 7,835명. 이중 1,393명은 사망하고 현재 6,442명이 생존해있다. 전염 경로는 성접촉이 대부분으로 97~98% 수준을 차지하며, 수혈 및 혈액제제에 의한 것이 1% 미만, 그 외에 수직감염이나 [... 더 읽기 ...]

에이즈 치료 / 관리의 실제

일단 시작하기 전에, 간단한 퀴즈 하나. HIV(에이즈의 원인 바이러스)에 감염된 사람은 몇 년이나 더 살 수 있을까? 1) 6개월 이하 2) 1년 이하 3) 5년 이하 4) 10년 이하 5) 30년 이상 출제자의 의도가 뻔히 보이는 문제(...). 정답은 5번이다. 오늘날에 와서는 상식처럼 된 얘기지만, 당장 네이버 지식인만 봐도 HIV 감염인의 질문에 "안타깝지만 오래 살 수 없으실 것 같습니다" 같은 터무니없는 [... 더 읽기 ...]

에이즈 검사, 실제로는 이렇게 진행된다

지난 글에이즈 검진 - 사회는 멸시하고, 국가는 보호한다 지난 글에서는 에이즈를 문란한 성생활이나 동성애 등과 동치시켜 보는 보수 세력의 프로파간다에 전혀 근거가 없으며, 감염인도 비감염인과 같은 수준의 삶의 질을 누리기 위해서는 에이즈 검사가 필수적이라는 내용에 대해 이야기했다. 그렇다면 실제로 에이즈 검사는 어떤 절차에 따라 이루어질까? 에이즈 검사는 의원 [... 더 읽기 ...]

에이즈 검진 – 사회는 멸시하고, 국가는 보호한다

HIV(인간 면역 바이러스, 에이즈의 원인 바이러스) 감염인이나 혈액 등 매개체에 대한 관리가 잘 이뤄지고 있는 우리나라같은 경우, 대부분의 HIV 감염이 성적 접촉에 의해 일어난다. 그러나, 성적 접촉이 주요 감염 경로라고 해서 "문란한 성생활이 에이즈를 일으킨다"는 편견도 옳다는 건 아니다. 에이즈는 바이러스에 의해 감염되는 질환임을 주지할 필요가 있다. 여러 사람과 성생활을 [... 더 읽기 ...]

법령을 통해 보는 에이즈 관리

후천성면역결핍증 예방법. 의료인이 아니라면 이름조차 생소할 이 법령은 말 그대로 후천성면역결핍증, 즉 에이즈(AIDS) 예방을 위해 제정되었다. 하나의 감염성 질환, 그것도 유병률이 극도로 낮은 질병을 관리하기 위해 별도의 법률을 제정했다는 것은 그만큼 이 질병에 대한 국가의 관심이 깊음을 보여주고 있으며, 또한 우리는 이 법을 통해 국가와 사회가 이 질병을 바라보는 [... 더 읽기 ...]

에이즈의 현실과 인식 – 들어가며

한때, '에이즈 공익광고'라며 한 광고가 화제가 된 바 있었다. 그 내용인즉, 남녀가 전갈 / 거미와 성행위를 갖는 모습을 연출한 것. 혐오스런 수준은 아니었지만, 인터넷에서 사람들은 그 광고가 주는 시각적 충격이 훌륭하다며 광고를 칭찬했다.    성행위를 묘사한 광고 사진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M_||_M#] 그러나 이 광고는 정말 훌륭한가? 나는 그동안 본 에이즈 관련 [... 더 읽기 ...]